[2014.10.25-11.5] 황승우 조각전

황승우 슬라이더 (1)

전시제목: 황승우 조각전
전시일정: 2014.10.25~2014.11.05
전시장소: 팔레드서울 1

 황승우 작가는 국내에서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잘 알려진 작가이다. 전통적인 대리석 조각을 기반으로 회화, 영상, 설치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완성도 높은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작가는 다양한 재료의 물성을 탐구하며 그것의 형태나 성질이 변화하였을 때 느껴지는 또 다른 감성들을 전달한다. 무욕(無慾)의 자연물 속에서 형태를 발견하고, 그것에 작가의 정신을 불어넣는다. 육중한 대리석을 얇고 가벼운 종이들이 쌓인 형상으로 변형시키는 작업도 이러한 과정의 일환이라 할 수 있다. 이러한 과정은 한 물질이 죽음을 맞이하면, 새로운 물질이 탄생하는 연금술과 같다. 새로운 형식은 깊은 연구 끝에 발견되는 단층과 같다. 작가는 물질의 변성이라는 자연의 원리를 통해 인간의 삶과 죽음을 간접적으로 성찰하게 한다.

이번 전시에는 기존의 대리석 작업 외에도, 각종 물질을 태운 재를 이용한 회화를 선보인다. 재는 태우기 이전의 속성을 모두 상실하고 새로운 물성을 갖게 된다. 하지만 재 역시 다양한 색과 형태를 가지고 있다. 작가는 정확하게 결과물을 예측할 수 없는 재의 우연성을 이용하여 화면에 그림을 그려내는 필연성을 도출한다. 이렇게 완성된 새로운 조형언어는 미적 효과로 귀결된다. 작가는 끊임 없이 새로운 실험을 하지만, 그것은 가볍지 않다.

황승우는 국내외 다양한 심포지움, 비엔날레에서 수상하였고, 주요 미술관에서 작품을 소장하였으며, 폭넓은 안목으로 작가 외에도 큐레이터, 커미셔너, 코디네이터를 역임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 팔레드서울 이수 -

“이번 전시를 통하여 사물이나 개념이 지니고 있는 양면성의 접점 혹은 동질성을 가질 수밖에 없음과 그 재료들의 배경에 있는 생각을 보여 주려 한다. 즉 단단한 것과(대리석), 원래의 속성을 잃어버린 것(재)등의 완전히 다른 성격의 두 물질이 원래의 성격을 잃어가거나(대리석) 잃어버린 물성을 회복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특별한 시각적 가치의 획득을 보여주려 한다.

이런 과정에서 또 다른 두 개의 상이한 개념이 등장하게 되는데 우연과 개연, 계획과 의도이다. 그러므로 그린다거나 만듦에 대한 전형적인 개념과는 다른 어떤 새로운 모색을 시도해 보는 것이다. 표현 방법이나 재료에 대한 새로운 물색은 당연히 정신이 이끄는 대로 움직여야 한다. 미술의 새로운 표현이 마술이나 연금술, 혹은 새로운 기법을 탐하는데 있는 것이 아니라 관심의 중심이 이끄는 물질과 표현 방식이 따르는 것이어야 한다. 다시 말해서 정신과 물질은 서로 닿아있어야 한다.

나는 그냥 돌을 취한다. 전통적 조각의 개념으로는 생각에(IDEA)맞는 돌을 우선 택하는 대신 나는 돌을 먼저 택한다. 그리고는 아주 세밀하게 직선이나 곡선으로 자른다. 거의 모든 자름은 고도의 집중력이 필요하다. 그리고 어떤 시점에서 자름이 끝나고 그것을 세우면 마치 신문지나 서류더미처럼 보인다. 혹은 돈더미일 수도 있겠지…어쨌든…생각을 따르기 보다는 조건이나 마음의 상태에 따르므로 내 작업의 결과물은 과정으로 이루어진 조각이다.무수한 시간의 축적(퇴적층),욕망과 꿈의 축적(서류와 돈더미),연구나 지식의 축적(책상 위의 연습종이 더미)등 무상하면서도 사실상 삶에 필요한 동력인 것이다.

미세한 바람에 날리는 재는 내 호흡만큼 가볍고도 가볍다. 혼과 영이 몸과 같이 다 날아가 버린 재는 가벼운 호흡에도 바스라진다. 나는 복잡하고도 층층이 쌓인 재를 한 겹 떼어 호흡으로 캔버스 위에 앉힌다. 무상의 낙하를 수없이 반복한 재는 결국에는 특별한 질감을 선사한다.

결국, 이야기는 좁혀지게 마련이다. 실존과 무가 그것이고 우리는 물끄러미 그것을 보면 그만이다. 나는 내 작업들이 어떻게 놓여진 상태이기를 바란다. 특별하고 격렬한 감동이나 비극적인 결말을 앞둔 상태가 아닌 그냥 그 조건에 놓여진 상태이기를 바란다.

무수한 꿈들, 불타는 욕망들에 대한 덧없음과(타나토스) 삶에 대한 욕구와 희망의(에로스) 갈등에서 에로스가 이기고 있을 때 우리는 오늘을 살아갈 수 있으며 미래를 기약할 수 있다.

내가 나이듦과 더불어 생긴 개인적인 생각일 수도 있겠지만 요즈음 일반적인 생각들이 해체와 경고가 늘어가고 있는 것 같다. 한쪽에선 풍요가 영원히 보장된 것처럼 마천루가 올라가고 있지만, 한 쪽에선 바다 수위가 높아져 땅이 없어지고 있다. 땅 위에선 땅 위로 올라가기 위해 소비하고 있지만 땅 아래는 비어가서 땅 표면이 꺼지는 희안한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이 요즘이다. 인간의 욕망은 예나 지금이나 다름이 없지만 문제는 통제력을 잃어버렸다. 하긴 통제할 능력이 있었던가…파괴하지 않으면 성장할 수 없는 인간으로서의 어쩔 수 없는 조건인 셈이다.내 작업은 이런 내용과 관계는 있으나 나 역시 물음만 했지 해결책은 알 수도 없고 생각해본 적도 없다.이번에 보이는 내 작업들은 막연하게 해체를 생각해보고, 생각에 어울리는 재료와 방법들을 모색해보았다.”

2014.10.01. 파주 작업실에서 황승우

황승우

1999년 이탈리아 국립 미술 아카데미아 졸업

 

초대개인전

한국

1997 미화랑, 서울

2005 공산화랑, 서울

2007 벨벳갤러리, 서울

2010 미화랑, 서울

 

해외개인전

2012 Painting전, 미국 메인대학교(Lord Hall), 미국, Orono

2000 Covalenco Gallery, 네덜란드 Geldrop

1999 관광진흥청, 이탈리아, Massa

1998 ArraArt, 이탈리아, Massa

Massa 시청, 이탈리아, Massa

1997 ArraArt, 이탈리아, Massa

 

수상

2012 People Choice Award, 애들레이드 힐스 국제조각심포지움, 호주

2011 키스트레함 조각 비엔날레 금상, 프랑스 노르망디 키스트레암

2011 북경 청화대학 100주년 기념 선정작가

1999 이스라엘 국제 조각 심포지움 2등상 수상

신진작가 11인상, 한국화랑협회

1998 골포 델 아씨나라 국제 조각 심포지움 1등상 수상

1997 떼우라다 국제 조각 심포지움 1등상 수상

외 국내 미술공모상

 

비엔날레

2013, 2011 불가리아 소피아 비엔날레(영상)

 

작품소장

2014 호주 골드코스트 아트센터

2014 중국 청도 지모시 도서관

2013한국과학기술연구원

2012 미국 메인 Husson University

호주 애들레이드,로베달 뮤지엄

2011 청화대학교(중국, 북경)

서울 시립미술관

2010 아부다비 코르니쉬

서울 시립미술관

2009 바레인 국립 박물관

부산 시립 미술관

호주 브리스번

2008 시리아 국립 도서관

국립현대 미술관 미술은행

 

공공조각설치

2013 이탈리아 트렌토

2012 독일 함부르그,노이스타드

죠지아 바투미

터키 부유체크메첵 시청

2011 프랑스 노르망디

이탈리아 브레시아

2009 노르웨이 베르겐

2008 과천시 관문체육공원

2007 두바이 Burj Dubai Square

2007 노르웨이 베르겐

2005 호주 마루치 부쉬랜드 시립공원

2004 덴마크 브래밍 시립공원

2003스페인 뚜데라 데 두에로 시립공원

2002 스페인 알마잔 시청

2001한국 이천 엑스포 조각 공원

이탈리아 니미스 시청

2000 독일 마이엔 조각 공원

1999이스라엘 마알롯 시청광장

안성 도로공원

1998 이탈리아 포르돈지아누스시청

1997이탈리아 폴로니까 시청

 

아트페어

2014 한국화랑미술제 참가8회(예술의 전당, EXCO-2001, 2002, 2005, 2006, 2007, 2011, 2012, 2014)

2014 Affordable , 이탈리아, 밀라노

한국리빙디자인페어2회 (코엑스-2006, 2014), 서울

청담미술제 참가 4회(2006, 2007, 2012, 2013), 서울

2013 한국국제아트페어 참가6회(코엑스-2004, 2006, 2007, 2008, 2012, 2013), 서울

서울 아트페어, 서울

아트광주

아트쇼 부산, 부산

2010아부다비 아트페어 1회,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2009 대구아트페어 참가2회(EXCO-2008,2009), 대구

이탈리아 아트페어 2회

 

주요단체초대전

2014 살와갤러리 재개관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2012 중국추상조각전, 중국, 시안

100인 조각가의 작은 기념비전, 선화랑, 서울

이천 국제조각심포지움 초대작가전, 월전미술관, 서울

국제조각 투어전, 네덜란드, 독일, 벨기에 외

아름다운 정원전, 조선화랑, 서울

일본 미야자키 공항조각전, 일본, 미야자키

유네스코 파리전, 프랑스, 파리

벨기에 국제 조각전, 벨기에, 브뤼셀

일본 아트랜드 갤러리 조각전, 일본

이탈리아 마리노 마리니 미술관 전, 이탈리아, 피렌체

스페인 알마잔 시청전시, 스페인, 알마잔

호주 선샤인 코스트대학 미술관 전시, 호주, 퀸슬랜드

한국 스페인교류전, 제비울 미술관, 과천

 

기타활동

2013 부산비엔날레 바다미술제 큐레이터 역임

2008 이천국제조각심포지움 코디네이터

2006 모산 국제 조각 심포지움 커미셔너

2005 대한민국 청년 비엔날레 국제 조각 심포지움 커미셔너

2002 한국 이탈리아 국제조각심포지움 큐레이터 역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