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2.22-3.5] 艾柅 이 주 연展 : PAPER MAN 설치전

leejyslider2

전시제목: 이 주 연展 : PAPER MAN 설치전
전시일정: 2017.2.22 (Wed) ~ 2017.3.5 (Sun)
전시장소: 팔레드서울 2F      

이주연 작가의 ‘PAPER MAN’ 설치전은 작가가 2004년 처음으로 선보인 작품부터 2016년 몰타 비엔날레와 마이애미에 초대되어 선보인 작품들까지 종이로 표현된 다양한 설치작품들만을 모아 선보이는 전시이다. 13년동안 작업해 온 작가의 설치작품 히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는 중요한 자리다.

작가는 페이퍼맨 설치전을 통하여 사람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고 싶다고 말한다. 문명의 발달로 인간의 생명은 연장되고 생활은 편리해진 데 반해 그에 따른 부작용으로 여러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빈익빈 부익부의 양극화 현상과 부정부패는 더욱 심화되었고, 각종 테러가 지구촌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다. 이러한 시국에 한없이 절망하고 혹은 나아가 싸우려는 사람들에게 위안이 되고자 한다.

작가가 만들어 낸 페이퍼맨은 현대인의 자화상이자 평범한 소시민적인 영웅캐릭터이다. 그 이름에서도 연상되듯 얇아 쉽게 찢어지거나 구겨지기 쉬운 종이의 모습으로 연약한 우리의 모습을 대변한다. 여기에 작가의 손끝에서 나온 강한 칼 맛과 흑백의 조합이 가미되어 연약하면서도 강한 두가지 모습을 가진 페이퍼맨으로 탄생되었다. 이러한 페이퍼맨이 무리를 지어 군중을 이룰 때, 개인의 삶이 다수와 어떻게 얽히느냐에 따라 가지는 힘과 에너지를 이번 전시를 통해 새롭게 조명해보고자 한다.

페이퍼맨 각각의 ‘개인’이 모여 ‘군중’으로 표현되는 작가의 작업은 현 시대의 주요한 모습이다.

군중은 왜곡된 여론을 확산시켜 진실을 호도하기도 하고, 사회의 부조리에 맞서 문제를 해결하는

창구가 되기도 한다. 프랑스의 사상가 “귀스타브 르 봉”은 “군중은 이성적 사고에 영향을 받지 않고 유추와 연속적 사고를 할 뿐이다”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19세기말 사상가의 이론을 현대사회에 그대로 대입하기는 어렵다.

이 시대를 살아가는 군중은 다양한 사고를 통한 일체감의 발현이다. 페이퍼맨 군중은 한 명, 한 명, 결연한 의지를 담고 있다. 군중을 이끌어 가는 지도자가 자질을 갖추고 있을 때 강력한 동기 부여가 되듯 작가의 예리한 칼날의 시선이 힘을 실어 준다. 절대적인 지도자가 존재하는 군중의 모습이 이주연 작가의 페이퍼맨 군중인 것이다. 그 지도자가 작가임을 다시 언급 할 필요가 없다. 작가의 사상이 페이퍼맨 군중의 정신에 침투하게 되어 부정할 수 없는 힘을 획득하여 아무도 거스르지 못할 연쇄효과를 발휘한다. 하지만, 작가는 본인의 사상이나 생각을 강요하지 않는다.

그 이야기의 전개는 우리의 몫이다. 작가는 통찰력을 가진 완벽한 군중의 모습을 제시하는 것으로 이야기를 열어 놓았다. 페이퍼맨을 통해 올바른 군중의 모습을 되짚어 보고 다수가 원하는 행복한 세상으로 나아가길 바랄 뿐이다.

팔레드서울 큐레이터 강혜영

페이퍼맨은 슈퍼맨이 아닌 현대인의 자화상을 표현한 평범한 소시민적인 영웅의 캐릭터이다. 종이처럼 너무 얇아 쉽게 찢어지거나 구겨지기 쉬운 연약한 우리의 모습은 페이퍼맨을 통해 강한 칼 맛과 흑백의 조합으로 종이 한 장에서 출발한 단순표현 또는 무리를 지어 벽과 공간의 설치를 통해 무한한 에너지와 다양한 이야기들로 새로운 상상력과 힘을 보여 주려한다. 때론 또 다른 에너지와 형상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들게 하여 개인의 삶이 어떤 다수와 어떻게 얽히느냐에 따라 보이는 힘이 무한해 질수 있다고 본다.

미디어와 메커니즘이 발달한 요즘, 이제 더 이상 손으로 무언가를 보여준다는 것이 다소 미약하고 우둔하거나 소리 없는 외침으로 보일 때가 있지만 손으로 직접 제작하는 판화작업 은 그것이 인간의 손끝으로 만들어 낼 수 있는 가장 예리한 칼날의 시선으로 표현된 힘을 통해 우리의 삶의 본질을 직시하고 힘을 발현 할 수 있다고 본다.

우리 모두 위약한 존재이지만 강한 의지를 모아 보다나은 행복한 세상을 향해 날개를 활짝 펴 날아 봅시다. 우리 각자에게 주문을 걸어보며…

Education

1994 추계예술대학교 판화과 졸업

2004 성신여자대학교 대학원 판화과 졸업

 

Professional Experience

Solo

2016 힘내요! 페이퍼맨 (한국예탁결제원 KSD갤러리 기획 초대전, 서울)

2015    ‘Paper Man’ (아트로스페이스, 서울)

2014    “젖지 않는다” (Le Matou del’Arte , FIGEAC 프랑스)

‘人間人’ (갤러리 뚱, 서울)

2013    종이로부터 (갤러리 보고재, 서울)

TIME TO GO (Le Matou dell’Arte , FIGEAC 프랑스)

‘Paper Man’ (ORLANDO 갤러리, 센존 레스피너스 프랑스)

2009    ‘Paper Man’ (LEE 갤러리, 파리 프랑스)

2008    Escape (디아스포라갤러리, 마이애미 미국)

2006    Play the Game (갤러리 도스, 서울)

2005    송은 문화재단 초대전 (송은 갤러리, 서울)

EBS 작가공모전 수상작 초대전 (EBS space, 서울)

BELT 2005 선정작가전 (갤러리 S.P, 서울)

2004    ‘Paper Man’ (가나아트 스페이스, 서울)

 

Group

 

2016 좋은사이 Art market (아트엠스페이스, 서울)

2016 행복 나눔 전 (아트스페이스 H, 서울)

나무에서 피어난 예술 (갤러리 8.15, 서울)

세상을 드로잉하다 (아트스페이스 H, 서울)

컬렉터가 주목한 작가전 (가이아 갤러리, 서울)

2015    “Fancy Nasty” (모닝사이드 갤러리, 마이애미 미국)

Mdina Cathedral Contemporary

Art Biennale(엠디나 대성당, 몰타)

Atelier Eric Mulard (Gaillac가이약, 프랑스)

아트에디션 2015 HONG KONG (마르코폴로 홍콩호텔 하버갤러리, 홍콩)

2014    아티스트 크래프트 : Artist Craft (진선갤러리, 서울)

충북민족미술 아트페스티벌展 <뜨겁고 황홀한 꽃> (우민아트센터, 충북)

ART EDITION JS art corp (한가람미술관, 서울)

Lacapelle Exposition 4인전 (샤또 라카펠, 프랑스)

아시아호텔 아트페어 (롯데호텔, 서울)

아트에디션 2014 HONG KONG (마르코폴로 홍콩호텔 하버갤러리, 홍콩)

2013    “빛과 그림자” (MAISON des CONSULS, SAINT-CERE 프랑스)

정전60년 특별기획 2013 백령도_525,600시간 과의 인터뷰전 (인천아트플랫폼, 인천)

2012    조든 와이너리 공모전 (Bakehouse Art Complex, 마이애미)

2010    제8회 “Linocut Today” 공모전수상 (staedtische Galerie, 독일)

부산 판화제 (부산시민회관 한슬갤러리)

SONAGI (키미아트갤러리, 서울)

2009    Jamaica International Cultural Exchange (Revolution갤러리, 자마이카)

2006    제6회 송은미술대상전 (인사아트센타, 서울)

SeMA 2006 (서울시립미술관, 서울)

광주 비엔날레 2006 ‘오픈마켓’(광주)

INK (HASⅢ, 파주 헤이리)

팔만대장경 판화 축제(해인사 성보박물관, 합천)

2005    한국현대판화가협회기획전 (성신여자대학교 수정관, 서울)

한국 현대판화 스웨덴전 (인플란미술관, 스톡홀롬, 스웨덴)

2004    판화의 다양성과 발전 (롯데백화점, 안양)

제5회 판화발전소 (시선갤러리, 서울)

젊은 세대작가전 (이로하니갤러리, 오사카 일본)

제13회 동아미술대전 (과천현대미술관, 과천)

2003    작은 판화 50인전 (정글북아트 갤러리, 일산)

한·중 문화교류, 한국우수판화가 작품전 (칭다오시 문화전시실, 중국)

제23회현대판화공모전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서울)

제4회 판화발전소 (노암갤러리, 서울)

2002    제3회 판화발전소 (종로갤러리, 서울)

2001    제2회 판화발전소 (종로갤러리, 서울)

1998    제1회 판화발전소 (갤러리상, 서울)

1996    제1회 월인 판화전 (인데코화랑, 서울)

1994    제20회 서울현대미술제 (한국문예진흥원 미술회관, 서울)

매체전 (인데코화랑, 서울)

판화의 대중성을 위한 제안전 (도올갤러리, 서울)

떼뜨누벨전 (서경갤러리,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