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15-20] 신진작가 지희장 개인전

Jihjslider

전시제목: 신진작가 지희장 개인전
전시일정: 2015.12.15(Tue) ~ 2015.12.20(Sun)
전시장소: 팔레드서울 B1

불완전한 만남과 헤어짐, 기억의 겹쳐짐 속에서 관계의 자국과 자취를 찾아 나가고자 하는 작가 지희장의 “관계의 흔적”개인전은 팔레 드 서울 B1전시장에서 12월 15일부터 12월 20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인간은 불완전한 존재일 수 밖에 없다는 필연적인 사실 때문에 인간은 언제나 완전한 존재를 동경해 왔다. 불완전함은 변화를 의미하고 완전함은 불변함을 의미한다.

변화와 생성의 세계, 즉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변화하는 관계 속에 어떠한 가치와 의미를 부여하여 나의 위치를 정립해야 하는지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 이미 지나가버린, 지금 옆에 머무르는, 이후 어떻게 변화할지 모르는 관계 속에서 나는 존재한다.

여러 사람들과의 만남과 헤어짐, 기억의 겹쳐짐(Layered)으로 하나의 우주가 형성된다.

이러한 관계들이 나의 위치를 정해주고 관계의 흔적들을 찾아가는 작업을 하고 있다.“

– 작가 노트 中에서 –

 

 

작가의 이야기이다. 작가를 따라 관계의 기억과 흔적들을 찾아들어가면서, 우리는 왜 굳이 관계를 하고, 또 애써 헤어지며, 또 어떤 이끌림이 그 흔적들을 찾아나서게 하는 것인가 묻게 된다.

‘사랑’ 때문일까?

중용에서 공자는 ‘서恕’ 라고 했다. ‘서恕’란 인간에 대한 사랑을 이야기 하는 것이지만, ‘타인과의 공감’이라는 표현이 더 가까울 것 같다. 어느날 공자의 어린 제자가 스승에게 물었다. “제가 평생 지니고 살 수 있는 말씀을 주실 수 있나요?”라고 묻자, 공자는 “ ‘서恕’” 라고 대답했다고 한다. 그래서 제자는 “ ‘서恕’란 무슨 뜻인가요? ” 라고 묻자, “「시저기이불원(施楮己而不願) 역물시어인(亦物施於人)‘ 자기 자신이 원하지 아니한 것은, 또한 남에게도 베풀지 말라.”는 뜻이라고 이야기해주었다는 유명한 이야기가 있다. 흔히 이 말씀은 성경의 “Whatever you wish that men would do to you, do so to them”라는 구절과 비교되곤 한다. 남이 나에게 해주었으면 하고 바라는 것을, 먼저 남에게 적극적으로 베풀라는 내용의 이 문장은, 예수의 The Sermon on the Mount 중에서 Golden Rule이라 불리워져서 특별하게 기독교 사상을 대변하는 말로서 인용되곤 하는 구절로 잘 알려져 있다. ”남이 나에게 해주었으면 하고 바라는 것을, 먼저 남에게 베풀라“는 이 문장은 매우 적극적인 사랑의 윤리이자 긍정의 힘을 보여준다. 이에 비하면 동양의 공자사상은 부정의 힘을 이야기한다는 점에서 매우 비슷해보이는 이 두 문장은 매우 다른 지향점을 갖고 있음을 알 수 있게 한다.

내가 누군가를 사랑하면, 우리는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타인에게도 베풀고 싶어한다. 내가 재즈 음악을 좋아하면, 그에게도 이 음악을 들려주고 싶고, 좋아하길 바란다. 내가 침대보다는 따뜻한 온돌 방 바닥에서 자는 것이 더 좋다면 내가 사랑하는 그대도 나와 같기를 바란다. 사랑은 관계를 통해 둘이 하나가 될 수 있다는 믿음과 욕망을 우리에게 품게한다.

그렇지만 그러한가? 장지희 작품의 관계들은 객체와 객체가 만나 하나가 되어가는 과정으론 읽히지 않는다. 관계를 통해 겹쳐지지만 겹쳐있을 뿐이다.

난을 키울 때를 생각해보자. 난을 너무 사랑한 나머지 매일 매일 아침, 점심, 저녁 3끼 물을 주는 주인이 있었다. 이 주인은 자신이 아침, 점심, 저녁을 잘 챙겨 먹는 것을 좋하하기 때문에 동양난에게도 자신이 베품을 받고 싶은 그대로 매일 매일 아침, 점심, 저녁 성실하게 애정을 담아 물을 주었더니, 결국 동양난은 죽어버렸다. 이 사실은 우리에게 중요한 메시지를 준다. 사랑은 나를 기준으로 하는 ‘베품’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그것은 곳 폭력일 수 있다.

아가페적인 사랑은 과연 존재할 수 있을까? 픽션이 아닌가? 관계에서, ‘내가 원하는 것을 남에게 베풀지어다’ 가 아니라 ‘ 내가 원하지 않는 것을 남에게 베풀지 말지어라.’가 의미하는 것. 부정으로 획득되는 보편성이 장지희의 작품에서 보여진다.

겹쳐지지만 통합되지 않는 장지희 화면은 ‘하다’ 가 아니라 ‘하지 아니함’의 깊이를 생각하게 한다는 점에서 주목하게 되는 것이다. 진정 사랑한다면 “사랑하지 마라.”는 역설은 그래서 가슴에 울림을 준다. 우리가 실천해야 할 것은 아가페적인 사랑이 아니라, ‘사랑하지 아니함’의 인류애일 지도 모르겠다는 울림이 장지희 작품 관계들의 역사 속에 겹쳐진다.

 

The Relationship

 

“I am in an uncertain world in which the relation may have already

passed by, is close to me now, or changes to another aspect without me

knowing anything. A universe is formed by a lot of encounters and

partings with many people and their layered memories. I am looking for

the trace of the relationships, which designate my position.”

 

from the artist’s note –

 

 

This is a story about an artist. While listening the artist’s story,

we make question as to why we try to make relationships, suffer from

the breaks up, and what makes us look for another relationship.

 

Is it because of ‘love’?

 

Confucius said it’s 恕([sʌ:] sympathy) from Zhongyong. 恕([sʌ:]

sympathy) looks like it refers to affection toward human, yet it is

more close to ‘the sympathy with people’. There is a famous story; One

day, a young pupil asked Confucius, “What would be the motto you want

me to keep in my entire life?” Confucius answered that it’s 恕([sʌ:]

sympathy). So the pupil asked again, “What does 恕([sʌ:] sympathy)

mean?” Confucius remarked, “「施楮己而不願 亦物施於人」[sijeokiwon, yukmulsi]: You

do not do to others what you do not want others to do to you”

 

This proverb is often compared to the word in Bible, “Whatever you

wish that men would do to you, do so to them” from bible. This

sentence asks you to do for others what you want others to do for you.

This sentence is also famous for representing the Christian thoughts,

which is called Golden Rule from the Sermon on the Mount of Jesus. The

proverb “Do to others whatever you want them to do for you” shows very

enthusiastic ethics of love and the power of affirmation. Though the

Confucius thoughts and the Jesus sermon may look the same, they have

different direction as the Eastern proverb put more emphasis of the

message through the negative e-pression form.

 

If you love someone, you want them to do what you like. If I like jazz

music, I want him or her to like it too.. If I prefer ondol heating

system to general beds, I want people I love to like it. Love makes us

believe that we can be one by the relationship of love. However, does

it work? The relationships in the works of Jee Hui Chang cannot be

interpreted as the process in which one individual and one individual

make one. It shows the relationship has been layered, but not merged

into one.

 

Think about growing orchids. There was once a man who loves the

orchid. He watered the orchid every morning, afternoon, and evening.

Because he likes to eat three meals a day, he thought that the plant

would like to be watered three times a day like him. Then, the

oriental orchid died. This fact tells us a very important message.

Love should not be done from the perspective of me, or my liking. In

that case, the love may be violence to others.

 

Can there be a love without compensation in real world? Is it just a

fiction? The proverb of ‘You do not do to others what you do not want

others to do to you” in the relationship, rather than ‘Do to others

whatever you want them to do for you” is shown in the works of Jee Hui

Chang as the message for the universalism acquired from the negation..

 

The artworks of Jee Hui Chang is about things layered, but not those

merged into one. It makes us think about the value of “not doing

something” rather than “dong something”. We find a paradox in the

proverb “Do not love it if you love truly love it”. I feel in the

works of Jee Hui that what we may have to do is the love toward

humanity by not loving something rather than the unconditional love.

 

– Kye-ri Park(Art critic, Professor in Korean Traditional University)-

지희 장 Jee Hui Chang

Education

2015 Ph.D 홍익대학교 대학원 미술학 박사

2007 MFA 뉴욕 School of Visual Arts, Fine Art 석사

2005 BFA 홍익대학교 회화과

2000 선화예술고등학교

 

Solo Exhibition

2016 지희 장 초대 개인전, Rehovot Municipal Gallery, 이스라엘(예정)

2015 지희 장 개인전, 89갤러리, 파리(예정)

2013 The Scene, 인사아트센터, 서울

2011 Sweet Desire, 가나아트스페이스, 서울

2008 Sparkline Twinkling, Artcafe 샴, 서울

2008 28 달콤한 전쟁, 숲갤러리, 서울

 

Group Exhibition

2015 그룹전, the Capital Gallery, 파리(예정)

2015 YMCA+YWCA, 갤러리 이마주, 서울

2015 오픈스튜디오, Desire between the Relationship, Cite des Arts, 파리

2015 포텐셜 아트, 한전아트스페이스, 서울

2014 와우列傳, HoMA 미술관, 서울

2014 홍익루트전, 조선일보 미술관, 서울

2013 홍익루트전, 공아트스페이스, 서울

2012 In the Middle of Crossed, 숲 갤러리, 서울

2012 SVA Korean Alumni Digital Exhibition, 송은아트스페이스, 서울

2011 현대미술의 루트전, 예술의 전당, 서울

2011 SHASHA전, 서울아트센터, 공평갤러리, 서울

2010 홍익 루트전, 조선일보 미술관, 서울

2010 SHASHA전 서울아트센터 공평갤러리, 서울

2009 인천 국제 여성 미술 비엔날레: 아카이브전 아트플랫폼, 인천

2008 달콤한 상상, 갤러리 룩스, 서울

2008 Feel at home, please!, 갤러리 쌈지, 서울

2007 CAA New York Area Show, Time Square Gallery, 뉴욕

2007 All for Tomorrow’s Parties, Visual Art Gallery, 뉴욕

2007 SVA MFA a Road Show 1, Boots Contemporary Arts Space, 미조리

2007 SVA MFA a Road Show 2, Arthur Roger Project Space, 루이지애나

2007 SVA MFA a Road Show 3, Finesilver Gallery, 텍사스

2007 Brooklyn Next, Five Myles Gallery, 뉴욕

2006 Truth of Matters, West Side Gallery, 뉴욕

2006 Young Emerging Woman Artists Show, New York Design Center, 뉴욕

2006 Permanent Present, White Box, 뉴욕

2006 CHANGELINGS, Five Myles gallery, 뉴욕

2006 Outside the Box, Annex Gallery, 뉴욕

2006 Doors Mirrors Windows, Visual Art Gallery, 뉴욕

2006 오직행동, Do it !, 쌈지마켓갤러리, 대구

2005 Open Studio, School of Visual Arts, 뉴욕

2005 사랑과 이별전, 문화일보갤러리, 서울

2005 Studio Units, 해청갤러리, 서울

2004 International Art Competition, Classic Art Gallery, 뉴욕

2004 We-weeeeeeeeeeee, Main Gallery, 볼티모어

2000 World Wide Millennium Competition, Mall Galleries, 런던

2000 World Wide Millennium Competition, World Trade Center, 스톡홀럼

2000 World Wide Millennium Competition, United Nations Gallery, 뉴욕

 

Residence

2015 파리 씨테 데자르(Cite International des Arts) 레지던스 1기 입주작가, 가나문화재단

 

Award

2006 Young Emerging Woman Artists, 선정작가,

American Association of University Woman주최, 뉴욕

2004 International Art Competition, 선정작가, Classic Art Gallery, 뉴욕

2000 World Wide Millennium Art Competition, Prize Winner, 런던

영국 Winsor & Newton 주최, UNICEF, UN, 영국황실 후원

 

Collection

Winsor & Newton, UK

한국 갤럽

연세대학교

 

Jee Hui Chang

www.jeehuichang.com

jeehuichang@gmail.com

 

Education

2015 Ph.D, Hong-Ik University, Fine Art, Seoul

2007 MFA School of Visual Arts, Fine Art, New York

2005 BFA Hong-Ik University, Fine Art, Seoul

 

Solo Exhibition

2015 The Relationship, Galerie 89, Paris

2013 The Scene, Insa Art Center, Seoul

2011 Sweet Desire, Gana Art Space, Seoul

2008 Sparkline Twinkling, Art café Sam, Seoul

2008 28 Sweet Struggle, Gallery Soop , Seoul

 

Group Exhibition

2015 International Art & Design Exhibition, Soyang Gallery, Busan

2015 Tl, SVA Dongsung Gallery, Seoul

2015 YMCA+YWCA, Gallery Image, Seoul

2015 Potential Art, Kepco Art Center, Seoul

2014 Wow Hot Show, HoMA, Seoul

2014 Hongik Roots, Chosun Gallery, Seoul

2013 Hongik Roots, Gong Art Space, Seoul

2012 In the Middle of Crossed, Gallery Soop, Seoul

2012 SVA Korean Alumni Digital Exhibition, Song-Eun Art Space, Seoul

2011 The Root of Contemporary Art, Seoul Art Center, Seoul

2011 SHASHA , Gongpyung Art center, Seoul

2010 Hongik Women Artist’s Associate Show, Chosun Gallery, Seoul

2010 SHASHA , Gongpyung Art center, Seoul

2009 International Incheon Woman Artist’s Biennale: Archive show, Incheon Art Platform, Incheon

2008 Sweet Imagination, Gallery Lux, Seoul

2008 Feel at home, please!, Gallery Ssamzie, Seoul

2007 CAA New York Area Show, Time Square Gallery, New York

2007 All for Tomorrow’s Parties, Visual Art Gallery, New York

2007 SVA MFA a Road Show 1, Boots Contemporary Arts Space, Missouri

2007 SVA MFA a Road Show 2, Arthur Roger Project Space, Louisiana

2007 SVA MFA a Road Show 3, Finesilver Gallery, Texas

2007 BAM Brooklyn Next, Brooklyn, New York

2006 Truth of Matters, West Side Gallery, New York

2006 Young Emerging Woman Artists Show’, New York Design Center, New York

2006 Permanent Present, White Box, New York

2006 CHANGELINGS, Five Myles gallery, New York

2006 Outside the Box, Annex Gallery, New York

2006 Doors Mirrors Windows, Visual Art Gallery, New York

2006 Do it !, SSamzie Market Gallery, Daegu

2005 Open Studio, School of Visual Arts, New York

2005 Love is enough, Moon Hwa Daily Newspaper Gallery, Seoul

2005 Studio Units, Haechung Gallery, Seoul

2004 International Art Competition, Classic Art Gallery, New York

2004 We-weeeeeeeeeeee, Main Gallery, Baltimore

2000 World Wide Millennium Competition, Mall Galleries, London

2000 World Wide Millennium, World Trade Center, Stockholm

2000 World Wide Millennium, United Nations Gallery, New York

 

Residence

2015 Cite Internationale des Arts, Paris, Sponsored by Gana Art Foundation

 

Awards

 

2006 Young Emerging Woman Artists, Selected Artist, American Association of University Woman, New York

2004 International Art Competition, Selected Artist, Classic Art Gallery, New York

2000 World Wide Millennium Competition, Prize Winner, held by Winsor & Newton and sponsored

By the UNICEF, the United Nations and Royal Family of Great Britain, London

 

Collection

Winsor & Newton. UK,

Gallup, Korea

Yonsei University, Korea